잠이 올때는 역시 진~한 커피가 쪼아 ^0^
일리 커피는 솔직히 매장이 어디있는지 가보지도 못했구, 그래서 마셔보지도 못했다.
이번에 캔커피가 출시 되어 맛보게 된 일리!
나름 입맛이 까다로운 나는 10점 만점에 10점 주고 싶다!
커피매니아들이 인정한 커피라는데~ 역시 ~ Goooooooooooooooooooooood
에스프레소는 그냥 캔 커피 마시는것 보다 얼음넣어 마시면 조금 덜 달고 덜 써지면서 더 맛있어 지는것 같다.
카푸치노도 조쿠 마끼아또도 좋은데 양치질을 하고 나서 마시는 커피는 깔끔한 커피가 좋다.
긍뎁 요즘 커피 너무 마셨더니 속쓰린거 같다 ㅠㅠ



꺄~ 기프트 콘이다! ㅎㅎㅎㅎ
프로필 위젯 개별 이벤트 500Hit 으로 당첨 된 선물! ㅎㅎ
원래 빅뱅싸인있는 사진 준다고 했지만 안된다고 바득바득 우겨서 받은 선물 ^_______________^
베스킨 라벤스 31 파인트! .. 음.. 1인용이얌 ㅠㅠ 
통 큰 줄 알 았 는 뎁 ㅋㅋㅋㅋ

님하! 복받을꺼에효~~~~~ 호호호호

프로필 위젯이 몬지 궁금하신 분은 왼쪽옆에 보시면 됩니당 !!

프로필 위젯 달고 친구 해염 ^_^

Posted by dodo249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소인배닷컴 2009.05.27 19:4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저는 커피를 안마시고 있어서. .. ㅎㅎㅎ

  3. 엘군 2009.06.06 00:4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아, 커피마시고 싶네요 -0-;;;;ㅋㅋ
    헬리타고 들어왔습니다-ㅋ

  4. 페이스박드림 2009.06.10 00:4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쪼매한 소주잔 같은데다가 마신 에스프레소
    향이 좋지요.. 충격적인 수준이였는데유..
    개인적으로 진한 향이 잎안 가득이 진득히 붙어 있을때 그 맛이란..

    • dodo249 2009.06.11 18:3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

      전 아직 그 먹기 힘들다는 진한 에스프레소는 못마셔 봣어요~ 완전 진할꺼 같다능.

      이 캔 에스프레소는 먹기에 편하게 설탕이적절히 들어가 좋더라구염 ^^

  5. 로롱이 2009.06.11 17:5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저는 커피 잘 안마시는 편인데 ^^
    기프티콘 되셨다고 하니까 .. 그래도 왠지 부러워요!ㅋㅋ ㅎㅎ

  6. raymundus 2009.06.12 23:0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요즘 많이 바쁘셨나봐요..마지막 포스팅 일자가..ㄷㄷㄷ ^^

  7. 4pril 2009.06.24 14:5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일리 이씨모!!
    캔커피 중에서 가장 먹을만 하다능

    하지만 가격 ㄷㄷ

  8. 김명곤 2009.07.05 10:5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아, 저 커피향이 여기까지 풍겨오네요. 프로필 사진도 넘 예쁘구요.

  9. 라라윈 2009.08.29 02:4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ㅎㅎㅎㅎㅎㅎ 파인트가 1인용이라는데 대 공감입니다! ^^
    맛있는데 양이 넘 적은게 흠인거 같아요~

  10. Color wheel interior design 2011.11.02 03:3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n some banks, there are a new saving program for children. It's a program without administration fee in charge. And the minimum saldo is fewer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Color wheel interior design, do you?

  11. mens haircuts 2012 2011.11.20 04:3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is article gives the light in which we can observe the reality.I enjoyed every little bit of it and I have you bookmarked to check out new stuff you post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ens haircuts 2012, do you?

  12. 2012 vestidos de novia 2011.12.09 00:4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 heard you would be doing at least 10 concerts throughout the year. Why there are only so few here? Aren't the dates been confirmed yet?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2012 vestidos de novia, do you?

  13. almanacka 2012 sverige 2011.12.29 18:0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People are so kind if they can realise to help other people. Even they are rich, but they aren't selfish to another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almanacka 2012 sverige, do you?

  14. best songs of 2012 2012.02.06 21:2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Save a boyfriend for a rainy day - and another, in case it doesn't rain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best songs of 2012, do you?

  15. Wooden privacy fence 2012.02.09 00:1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For as the eyes of bats are to the blaze of day, so is the reason in our soul to the things which are by nature most evident of all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Wooden privacy fence, do you?

  16. agenda 2012 2012.02.11 00:5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Great article - I really need to read more post of this standard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agenda 2012, do you?

  17. miniature pigs for sale in virginia ideas 2012.02.14 02:3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For as the eyes of bats are to the blaze of day, so is the reason in our soul to the things which are by nature most evident of all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iniature pigs for sale in virginia, do you?

  18. cortes de cabelo 2012 feminino 2012.03.08 19:3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 shall tell you a great secret, my friend. Do not wait for the last judgment, it takes place every day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cortes de cabelo 2012 feminino, do you?

  19. frizuri 2012 2012.03.11 05:5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Nope. This is not my own project. I finish it in a teamwork, so we spare the job in every of us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frizuri 2012 , do you?

  20. tests preisvergleich 2012.03.14 20:1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Human felicity is produced not as much by great pieces of good fortune that seldom happen as by little advantages that occur every day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tests preisvergleich, do you?

  21. 2012 agenda herlitz 2012.03.17 17:0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is was an interesting read, however I am not sure I understand the main themes. Regardless it was a fun read!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2012 agenda herlitz, do you?


나는 입술이 건조한걸 못참는 성격탓에 늘 촉촉하게 유지해주는 쳅스틱을 사랑하는 사람이다
늘 쳅스틱을 필수품으로 갖고 다니고. 없으면 불안해 할 정도로 집착도 했었다. 
나도 이렇게 집착하는지 몰랐는데 없으면 입술에 침바르며 더욱더 신경쓴다;; (이것두 병인가? ㅡ.ㅡ^)
 
어느날 내 화장대를 보았는데 입술제품이 참 많더라...
대략 눈에 보이는것들만 모아봤는데..
여기 있는것보다 사실은 더 많다 .
아랫것중 내가 구매한건 오로지 쳅스틱 뿐. ㅋ
안나수이 하나 너무 신기해서 매력에 빠져 질렀다!



난 조아해서 마구 구매하는건 아닌데..
어찌 어찌 하나씩 생겨나는 것들인데..
새것 을 보면 참지 못하고 뜯어서 체험 해 봐야 하는 호기심 많은 성격 탓에;;
모두모두 다 아낌 없이 개봉해서 쳐발쳐발을 해 본다.

사실 새것을 보면 참지 못하고 개봉해 버리는건 이것뿐 만이 아니다.
신상을 조아라 하는건 아니지만 새것은 디게 조아라 하는것 같다.

화장품도, 바디로션도, 폼클렌징도, 바디클렌져도 새로운거 선물받으면 다 뜯어서 사용해본다.
그리고는 늘 엄마에게 혼난다>.<
그래서 바디로션은 방에 있다. 그리고 바디로션이 아닌것처럼 놔둔다 ㅋ (엄마는 모른다 다행이징)




품평한번 해 볼까나~?

왼쪽부터 순서대로.
에스티로더 립스틱 -  냄새는 별루이다. 그치만 색은 이쁘다. 적당히 촉촉하고 괜찮으 듯. 디자인은 별루임;

니베아 쳅스틱 - 체리향 완전 좋다. 맛도 있고, 바르면 입술도 빨개져서 좋다. 근데 펄들어간건 덜빨갛다. 아쉽다. 이전 모델이 더좋음.

안나수이 -  안나수이장미향은 내 스타일은 아니다. 그치만 바르면 입술이 빨개지는게 완전 신기하고 좋다. 가격은 18,000원이었나;; 비싸다ㅡ.ㅡ; 내가 산 입술제품중 가장 비쌌음 ㅠㅠ 그리고 손가락으로 찍어 발라야 해서 좀 불편하기도 하다.

안나수이 핸폰줄 - 향은 물론 메트한 느낌이 강해서 잘 사용 안함; 누구 줘버리고 싶은 제품이다. 펄들어간 분홍빛 립스틱임.

로트리 틴트 - 틴트라는 제품은 처음 사용 해 봤는데 이것 역시 안나수이처럼 바르고 나면 색이 점점 붉어진다. 립글로즈처럼 끈적이지 않고, 광택나지 않는것이 쟈기 입술처럼 보이게 해주는게 매력적이다. 근데 조금 건조한게 흠. 안나수이가 좀더 촉촉하다.

니베아 얇은것 - 니베아 체리가 없어서 그냥 어쩔 수 없이 구매 했던 제품이다. 분홍빛이 많이 나는 아주 싫어하는 제품. 다른것 구매하고나서는 자기전에 바르는 제품으로 사용중.

바비브라운 - 완저 촉촉 하다 못해 끈끈 ㅋㅋ 한번 바르면 24시간 끈끈. 한겨울에 바르면 입술 완전 보호!  바비브라운 좋다.ㅋ
머리카락 휘날리며 입술에 붙지만 않는다면 말이다.






Posted by dodo249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둥이 아빠 2009.05.20 15:2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전 여성분들이 무지 부러워요.. 저 무거운걸 항상 가지고 다니니 말이져..

  2. 숙임 2009.05.21 16:2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저도 안나수이 향은 좀;;;;
    저도 맨날 싼아이들만 비싼건... 남이 주는것들 ㅋㅋ

  3. 긍정의 힘 2009.05.22 14:4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ㅋㅋㅋ저는 새로산 립스틱같은거 바르면
    그다음날 입술에 난리나요 ㅠ0ㅠ
    벌에 물린마냥;;;

    그래서 립스틱 쓰윽 발라보면서
    테스터도 못한다는 -_ㅠ 봄에 핑크색 유행했는데 그런거 하나도 못샀어용ㅠ
    이쁜 립스틱 바르고 싶은데...일단 안맞으면 다 버리게 된다는...
    그래서 늘 쓰던거만 써요 ㅠ 입술에 적응(?) 된거..
    더페이스샵꺼가 맞긴 하더라구요~

    글구 ㄱㅕ울엔 무조건 니베아가 있어야해용! 필수품~+_+ㅋㅋ

  4. 컴ⓣing 2009.05.24 22:3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ㅋㅋ 저도 여자분들이 참 대단한거 같아요..
    전 손에 머 들고 다니는건 챙겨야 되는게 너무 많아서 귀찮아서 안 갖고 다니는데 어떻게 저런걸 맨날 들고다니시는지;;

  5. 김젼 2009.05.25 14:0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바비브라운 짱이죠잉, ㅋㅋㅋ
    그래도 저렇게 끈적 끈적 촉촉한 것들 중에서는
    그나마 머리카락 안 붙는 편인거 같아요 ㅋㅋ
    근데 바르고 나서 뭐 먹을때 입술 닦고 먹는편인데
    바비 브라운은 티슈로는 깨끗하게 잘 안 닦인다는 ㅜㅜ
    전 그래서 '남자' 만날때만 립글로스 발라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    음하하하하;;

  6. 김야끼 2009.05.29 09:1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저기 입술보호제중에...
    블리스텍스? 저거 이름 맞죠?
    거기서 만든 여고생 키스게임....혹시아시려나....ㅋㅋㅋ
    1,2,3탄 모두 깨본 1人

  7. 로롱이 2009.06.11 17:5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아;; 전 립스틱 립글로즈 완전 잘 잃어버리는 스타일
    가방에 놔두면 여기 저기 다 흩어져있고 좋은 색 바르려고 하면 없어져있고 ㅠㅠ
    그래서 -0-;;
    좋은거 잘 안쓰는 편이에요;;ㅋㅋ
    왠지 예쁜 색을 보니 부럽!ㅋ

  8. zc바나나 2009.06.20 23:4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여자들이 가장 많이 갖고 있는게 립스틱&립글로즈가 아닐까 생각되네요-
    립 제품이 구매하기돈 손 쉽고, 스타일 연출에도 가장 쉬운 녀석이지 않을까요~^^


    제 플젯에 글 남기신거 동동 타고 놀러 와봤습니다 ^^

  9. Click calendar 2012 2011.10.18 19:2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ey must finish this project before the end of this year. But they must plan it well to avoid any trouble in it and aftersales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calendar 2012, do you?

  10. used sickle bar mowers for compact tractors 2011.10.30 19:3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People are so kind if they can realise to help other people. Even they are rich, but they aren't selfish to another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used sickle bar mowers for compact tractors, do you?

  11. sunglasses 2012 2011.11.17 06:1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 used to be a hot-tar roofer. Yeah, I remember that... day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unglasses 2012, do you?

  12. New Trawlers for sale 2011.12.06 22:3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ank you for taking the time to write this blog post. Much appreciated, very valuable information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Trawlers for sale, do you?

  13. 2012 cortes de cabelo feminino 2011.12.09 00:06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e opportunity for doing mischief is found a hundred times a day, and of doing good once in a year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2012 cortes de cabelo feminino, do you?

  14. Seahorses for sale 2012.02.11 00:1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Choose a job you love, and you will never have to work a day in your life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eahorses for sale, do you?

  15. New magyar naptar 2012 2012.02.14 01:5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t was not a religion that attacked us that September day. It was al-Qaeda. We will not sacrifice the liberties we cherish or hunker down behind walls of suspicion and mistrust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agyar naptar 2012, do you?

  16. musique 2012 hits 2012.02.14 21:4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Another informative post. This is a very nice blog that I will definitively come back to several more times this year!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usique 2012 hits, do you?

  17. Seahorses for sale 2012.03.14 18:4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Thanks for the information and great ideas. Keep on believing in your dreams and you will achieve success..good luck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eahorses for sale, do you?

  18. seahorses as pets in freshwater tank 2012.03.17 16:3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anks a lot for enjoying this beauty article with me. I am apreciating it very much! Looking forward to another great article. Good luck to the author! all the best!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eahorses as pets in freshwater tank, do you?


우리동네는 포장마차가 유난히 많다.
곱창집도 많구~ 왕십리 곱창보다 맛있는 총각집 +_+

늦은 밤 야식이 생각날땐 언니나, 친구를 꼬셔서 포장마차에 가서
허기를 채운다. 겨울엔 머니머니해도 우동이 최고지 ㅋ

그리고 짜장면의 맛도 일품(?) 이다. ^_^
늘 배고플때나 마신 후 먹어서 그런지 진짜 맛있다.



가격은 2,500원 착한 가격이당 ~
면발두 직접 뽑아서 쫄깃하다. 근데 짜장에는 내가 조아라 하는 양파가 너무 적다
그리고 고기는 잘 안보이고 감자가 많다능!! 그치만 싸니까 -*


오른손으로 비비고~♬ 왼손으로 비비고~ ♪
제일 설레이는 시간!!
맛있겠다~~~ 크큭


고개 숙이고 다 먹을때까지 절대 들지 않는거야
입안 가득 넣고 또 뜨고 있는 나 ㅋ
진짜 굉장히 배고팠나보다 _0_ 배고팠다 마니마니 ㅠㅠ

역시 가장 맛있는 음식은 배고플때 먹는 음식인것 같다!!


내가 요즘 사랑에 빠진 프렛즐!!

CGV영화관에서 처음 맛본 프렛즐에 반했었는데
TOMNTOMS(탐앤탐스)에서 파는 델리 먹고 더 반했다능 +_+


치즈가 완전 듬뿍 저 빵속 가득 채워져 있다 ♡♡
♡알랍 델리 프렛즐♡
TOMNTOMS 델리랑 콩다방 바닐라 아이스 블랜디드 있음 완전 기분 좋아짐 ^_^

Posted by dodo249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이전 댓글 더보기
  2. sky~ 2009.05.28 18:1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설이님 완전 제스타일인데요 ㅋㅋㅋ




    넝담이에요 ㅎㅎ

  3. 아이엠피터 2009.06.02 10:2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저렇게 맛있는것을 올려놓는것은 죄악입니다.ㅠㅠ
    도대체 내가 다니는 곳은 짜장면이 맛이 없어요.
    맛있는 음식을 못찾고 오늘도 식당을 기웃거리고 있는 처량한 모습
    예쁘게 음식도 드시고 일도 즐겁게 하세요.

    • dodo249 2009.06.02 12:5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

      아이쿠 죄악 ㅠㅠ 죄송해염~

      짜장면이 맛있는게 드시고 싶다면~

      사천 짜장을 추천 해요! !

  4. Selenia 2009.06.11 16:4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제길. 저 포장마차가 어딘지 바로 삘이 와버렸어.. OTL

  5. 조금까칠한남자 2009.06.20 12:2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포장마차 짜장면이 진짜 맛있어요~ㅎㅎ
    여기는 새벽 가서 먹어줘야~ 정말 맛있음 ㅎㅎ
    먹고 싶다!!

  6. 해니 2009.06.23 20:0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포차 자장면은 일반 중국집과는 다른 느낌과 맛이 있는 듯해요~~ 한국 살 땐 술먹고 난 후 해장으로 포차 자장면을 먹곤 했는뎅,, 그립당.ㅜㅜ ㅋ

  7. ColorFilter 2009.07.21 05:1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먹는것도 도도하게~

  8. Click pole barns with living quarters 2011.10.18 00:46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Comment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pole barns with living quarters, do you?

  9. boat seat pedestal bushing 2012 2011.10.18 18:4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is article gives the light in which we can observe the reality.I enjoyed every little bit of it and I have you bookmarked to check out new stuff you post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boat seat pedestal bushing, do you?

  10. best small suv 2012 2011.10.30 18:29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ank you. I like the idea so much just because it applies universally for everyone who is willing to learn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best small suv 2012, do you?

  11. Click sweetwater pontoon boat seat covers 2011.12.27 22:5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A writer of fiction lives in fear. Each new day demands new ideas and he can never be sure whether he is going to come up with them or not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weetwater pontoon boat seat covers, do you?

  12. peinados 2012 2011.12.31 00:2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Never put off till tomorrow what you can do the day after tomorrow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peinados 2012, do you?

  13. coupes de cheveux 2012 2012.01.05 17:5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Life keeps changing. I agree with you. There is no way to prove out your credibility if you do not try it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coupes de cheveux 2012, do you?

  14. Click baguio general hospital organizational chart 2012.02.03 20:3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is was an interesting read, however I am not sure I understand the main themes. Regardless it was a fun read!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baguio general hospital organizational chart, do you?

  15. musique 2012 hits 2012.02.06 20:0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A man is what he thinks about all day long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usique 2012 hits, do you?

  16. layered bob haircuts for 2012 2012.02.08 22:4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Good luck for the dates. It has been some times since we last heard about the next tour. I hope they can run it accordingly now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layered bob haircuts for 2012, do you?

  17. mens haircuts 2012 ideas 2012.02.13 08:02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Live one day at a time emphasizing ethics rather than rules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ens haircuts 2012, do you?

  18. dutch holidays 2012 2012.02.14 21:1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Very useful article. I love twitter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dutch holidays 2012, do you?

  19. Inground pool cost 2012.03.07 18:0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I have never thought that surfing online can be so much beneficial and having found your blog, I feel really happy and grateful for providing me with such priceless information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Inground pool cost, do you?

  20. miniature pigs for sale in virginia 2012.03.13 05:0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ey are preparing anything well, and they have a good tools in working. They are really a professional in this job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miniature pigs for sale in virginia, do you?

  21. short bob hairstyles 2012 2012.03.17 14:21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성된 것 This one af advantages of studying in a vocational school. We'll get a lesson about entrepreneurship for about 3 years. That's really good even it's just theory.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hort bob hairstyles 2012, do you?